통영서 실종된 여자 초등생 숨진 채 발견…용의자 검거
통영서 실종된 여자 초등생 숨진 채 발견…용의자 검거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12.07.22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 통영 초등생 실종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통영경찰서는 김모(44)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경찰은 김 씨의 자백을 받아 이날 오전 11시30분경 실종 초등학생 한아름(10) 양의 집에서 비교적 멀리 떨어진 통영시 인평동의 한 야산에서 한 양의 시신을 발견했다.

시신은 도로에서 약 60여m 떨어진 지점에서 마대자루에 담긴 채 발견됐으며 목이 졸려 숨진 것으로 추정됐다.


한 양의 집 근처에 사는 김 씨는 고물 수집을 하는 사람으로 성폭력 전과가 있었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한 양의 시신을 통영시내 병원으로 옮겨 정확한 사인을 조사하고 있다.

인근 모 초등학교 4학년인 한 양은 16일 오전 7시30분경 학교에 간다며 집을 나선 뒤 이날 오전까지 연락이 닿지 않았다.

20일 수사본부를 구성한 경찰은 기동대 등 수백명을 투입, 수색작업을 벌여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