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기로 방치된 시유지를 꽃밭으로
쓰레기로 방치된 시유지를 꽃밭으로
  • gjn
  • 승인 2009.02.06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록회(회장 권선이) 회원 10여명이 장평동의 쓰레기 더미로 방치된 시유지를 꽃밭으로 만들었다.

신현읍 전직 부녀회장들의 모임인 초록회는 지난 5일 장평동 34-2번지 일대에 꽃양귀비, 금영화, 안개초 등 꽃씨를 뿌렸다. 이날 뿌린 꽃씨들은 올해 5~6월에 피며, 초록회가 사후 관리하게 된다.

초록회는 앞으로도 방치된 시유지를 시민들이 쉬어갈 수 있는 녹지공간(쌈지공원)으로 만들어 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