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소방서, 삼성중 크레인 전복사고 구조활동 토론회
거제소방서, 삼성중 크레인 전복사고 구조활동 토론회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17.05.02 2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소방서(서장 김동권)가 지난 2일 별관동 대회실에서 거제소방서 긴급구조통제단요원 38명이 참석한 가운데 삼성중공업 타워크레인 전복사고 구조활동에 따른 토론회를 실시했다.

이날 토론회는 지난 1일 발생한 삼성중공업내 7안벽 부근 타워크레인 붐대가 부러지면서 7115 마틴링게 해양구조물 건조작업중이던 근로자쪽으로 전도되어 사망 6명, 중상 5명, 경상 20명의 다수 사상자가 발생한 사고로 현재 합동사고조사반이 사고개요 등을 정확히 조사중인 사고이다.

토론 내용으로는 사고당일 거제소방서 대응1단계 발령으로 긴급구조통제단이 실제 가동되어 신속한 인명구조, 사상자 응급처치 및 인근병원이송, 유관기관과 공조체계 등을 중점 토론하였으며, 앞으로 보다 신속, 정확, 확실한 방법으로 현장대응능력을 극대화 할 수 있는 여러 가지 구조방법등을 토론하며 점검하였다.

김동권 서장은 “직원들에게 불시에 발생 할 수 있는 대형재난에 대비하여 장비점검 및 개인, 팀별 숙달훈련을 철저히 하고 비상 출동태세 확립에 만전을 기하여 시민 안전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