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 > 농·수 ·축
     
장목 황포항, 동부 가배항 '지방어항' 됐다
내년부터 어항개발계획수립 후 본격 개발…어항 개발 국비 80% 지원
2017년 09월 11일 (월) 05:37:22 거제인터넷신문 az6301@hanmail.net

장목면 황포항, 동부면 가배항이 정주어항에서 지방어항으로 승격됨에 따라 어항 개발이 본격화될 것으로 보인다.

경남도는 그동안 시장·군수가 관리하고 있는 도내 어촌정주어항과 소규모어항 중 7개를 지방어항으로 승격 확정하고 지정고시했다고 11일 밝혔다. 

도는 승격어항에 대하여는 내년부터 어항개발계획수립 용역을 실시하고, 수산업 지원기능뿐만 아니라 지역주민 편의제공과 어항 환경개선 등 지역주민과 연계한 사업들을 추진할 예정이다.

   
▲ 동부면 가배항

지방어항은 어항개발 사업에 소요되는 사업비 중 80%가 국비로 지원된다. 도는 “약 330억 원의 도비절감 효과는 물론 앞으로 안정된 국비 재원으로 시설을 계속 확충 할 수 있어 어항개발 사업이 속도감 있게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이번에 승격된 지방어항은 창원시 마산합포구 덕동동 덕동항, 통영시 산양읍 마동항, 거제시 장목면 황포항, 동부면 가배항, 고성군 삼산면 하촌항, 남해군 창선면 대벽항, 하동군 금남면 구노량항 등 7개 어항이다.

   

그동안 열악한 지방재정으로 인해 어항 시설확충이 어려워 태풍 등 자연재해 대비와 어업인의 소득증대에 미흡했던 부분들이 지방어항 승격으로 상당부분 해소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도는 지방어항으로 승격이 필요한 어항에 대하여 지난 2011년부터 2년간 타당성 조사용역을 실시하고 환경영향평가 등 해양수산부와의 수차례 협의를 거쳐 6년 만에 최종 승격을 마무리했다.

도는 앞으로도 지방어항 승격이 필요한 어항들은 어민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하고 시급성, 경제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추가 지정을 계속 추진할 계획이다.

김기영 경남도 해양수산국장은 “금번 7개 항을 지방어항으로 지정 고시함으로써 어선의 안전한 수용을 통한 어업인의 생명과 재산 보호는 물론, 정주환경 개선과 어업인 소득증대에도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라며, “어항의 조기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거제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페이스북   트위터   모바일   RSS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