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 > 조선산업
     
해양플랜트 산업지원센터 준공식 개최
장목 현장서…해양수산부 "해양플랜트 산업 더욱 가까이서 지원한다"
2017년 11월 23일 (목) 14:32:09 거제인터넷신문 az6301@hanmail.net

해양플랜트 산업 중소기업의 역량강화와 산업화 기술개발 지원을 위해 구축한 ‘해양플랜트 산업지원센터’ 준공식이 23일 거제시 장목면 센터 현장에서 개최됐다.

이번 행사에는 한경호 경남도지사 권한 대행, 김한표 국회의원, 강준석 해양수산부 차관, 권민호 거제시장을 비롯해 정치인. 기업·단체 관계자와 거제시민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은 세월호 유골 은폐 의혹 파문으로 참석하지 않았다.

   

해양플랜트 산업지원센터 구축 사업은 크게 3단계로 나눠 추진된다. 1단계는 2017년까지며, 사업비는 422억원이다. 2단계는 2020년까지며, 735억원이다. 3단계는 2030년까지며, 1,100억원이다. 1‧2‧3단계 구축사업비는 2,257억원이다. 1‧2‧3단계 구축 면적은 23만5,541㎡다.

1단계 사업은 거제시 장목면 장목리 산2-3번지 일원 9만8,037㎡ 부지에 중앙연구동, 평가시험동, 복지동 등을 갖췄다. 1단계 사업은 422억원이 들어갔으며, 이중 국비 257억원, 도비 30억원, 거제시 예산 135억원이 들어갔다.

대전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KRISO)에서 근무하던 17명의 연구 인력이 센터에 입주해 연구 업무를 수행한다. 연구 설비와 기계, 인력 등도 속속 이전해 내년부터는 본격적인 연구가 진행될 것으로 보고 있다.

산업지원센터 소속 연구원들은 국내 해양플랜트 분야 기업들을 직접 방문하여 기술·경영 상 애로사항을 해결해 줄 예정이다. 또한, 해양플랜트 건조·기자재 분야 외에 운송‧설치‧유지보수‧해체 등 고부가가치 서비스 산업으로의 진출을 지원한다.

그동안 우리 해양플랜트 업계는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해양플랜트 건조 프로젝트 발주 건 가운데 약 30% 이상을 꾸준히 수주하면서 건조 분야에서 1위 자리를 지켜왔다.

하지만 국내 해양플랜트 산업의 90% 이상을 차지하는 중소기업의 자체 역량이 아직 부족한 상황이며, 부가가치가 높은 서비스산업부문 경쟁력도 높지 않은 수준이다.

산업지원센터는 이러한 문제점들을 해결하기 위해 기술력과 노하우를 가진 조선·해양플랜트분야 퇴직인력 등을 활용하여 중소기업의 역량 강화를 지원한다.

중소기업이 겪고 있는 애로사항에 대한 자문 및 직원 교육은 물론, 국제 입찰 참여 및 해외 주요기업과의 네트워크 구축 등 중소기업의 사업 범위를 확대하기 위한 프로그램도 지원한다.

또한, 국내 업계가 해양플랜트 서비스 분야에 적극 진출할 수 있도록 산업화 기술개발 지원 및 관련 정보를 맞춤형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해양플랜트 유지·보수 분야에서 적용될 수 있는 산업화 기술을 개발하고 가상현실 기반 작업장 시뮬레이터 구축도 추진할 계획이다.

중국, 싱가포르의 거센 추격 속에서 우리 산업의 성장 전략을 수립하기 위해선 관계기관 간의 원활한 소통과 네트워크 조성도 매우 중요하다. 앞으로 산업지원센터를 주축으로 하여 매년 해양플랜트 발전 포럼 등을 개최하여 관계기관 간 의견교환의 장을 지속적으로 마련할 예정이다.

   
▲ 해양플랜트 산업지원센터 준공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는 김한표 국회의원, 한경호 경남도지사 권한 대행, 권민호 거제시장(왼쪽부터)

한경호 경남도지사 권한대행은 “국내 조선해양플랜트 산업은 글로벌 경기침체로 인한 수주절벽과 함께 최근 몇 년 동안 국제유가 하락 등으로 인해 발주량이 급감하면서 국내 대형 조선소뿐만 아니라 많은 조선해양기자재 업체들이 함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며 “이번 해양플랜트산업지원센터 개소가 국내 기술 자립화 수준이 낮은 해양플랜트 설계엔지니어링 기술의 핵심역량을 강화시키고 해외 시장 진출의 교두보 역할을 하여 침체된 조선해양플랜트 산업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거제인터넷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페이스북   트위터   모바일   RSS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