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섹 사회맞춤형 취업약정 협약식 체결
㈜디섹 사회맞춤형 취업약정 협약식 체결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18.02.01 2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대학교(총장 전영기)와 ㈜디섹(대표이사 신준섭)은 지난달 31일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 전문대학(LINC+) 육성사업인 사회맞춤형학과 중점형 사업 참여를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

교육부 최대 재정지원사업인 LINC+사업은 참여 산업체 등 교육 수요자인 지역 산업체와 지역 사회로부터 요구받은 직무분야 및 교육과정에 따라 학생선발, 교육과정 개발 및 공동 운영, 취업까지를 참여 산업체와 협력하여 공동 실시하는 사업이다. 사회맞춤형 교육과정은 국가직무능력표준(NCS)기반 교육과정을 기반으로 운영되며, 거제대학교 LINC+사업단은 현재 4개의 협약반(선박설계 실무인재 양성반, 전기의장 실무인재 양성반, 조선해양 연구지원인재 양성반, 수송기계 글로벌인재 양성반)을 운영하고 있다.

㈜디섹은 연 매출 4,620억원을 기록하고 있는 중견기업으로 조선해양플랜트분야의 설계, 자재조달, 품질검사 등 조선·해양엔지니어링 종합서비스를 제공하는 회사로 LINC+사업에 참여하는 학생들에게 좋은 취업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영기 총장은 “인력 유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산업체의 애로사항을 잘 이해하고 있는 만큼 취업약정을 기반으로 하는 LINC+사업 참여 협약은 대학과 ㈜디섹 양측 모두에게 도움이 될 것이다. 본 협약식을 계기로 대학과 ㈜디섹이 함께 지역 산업체 맞춤형 교육과정을 개발·운영하여 지역 산업체가 요구하는 전문 인력을 양성할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거제대학교는 2017년 대우조선해양 등 10여 개의 지역 산업체와 LINC+사업 참여를 위한 협약식을 체결한 바가 있으며, 이번 ㈜디섹과의 협약으로 지역 내 더 많은 중견 산업체가 LINC+사업에 참여하여 지역 사회 및 지역 산업체에 필요한 인재를 양성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