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영희, 올해의 '김만덕상' 수상
강영희, 올해의 '김만덕상' 수상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18.10.17 0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7일, 제주특별자치도는 김만덕상 심사위원회를 개최해 강영희 대금산진달래추진위원장이 제39회 김만덕상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거상 김만덕은 정조시대 제주도민들이 계속되는 재해로 기근에 시달리고 있을 때, 본인이 유통업으로 모은 전 재산을 털어 육지에서 쌀을 구입해 제주도민을 살려낸 여성이다.

김만덕상은 김만덕의 숭고한 정신을 계승 발전시키고, 국가와 지역사회 발전에 헌신, 봉사한 여성을 발굴해 시상하기 위해 1980년에 제정됐다.

수상자 강영희 대금산진달래추진위원장은 서귀포시 표선면 출신으로 거제도 장목면에 정착해 20년 간 서부경남제주도민회 회장과 부회장을 역임하면서 홀로 사는 어르신들과 저소득층 자녀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하는 등 불우이웃을 돕는데 헌신했다.

김만덕상 시상식은 오는 21일 오전 제주특별자치도 사라봉 모충사 제2회 김만덕 주간 행사시에 만덕제봉행과 함께 개최되며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500만원의 시상금이 주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