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표 의원, 대우조선해양 밀실·특혜에 따른 일방적 매각중단 촉구’ 기자회견
김한표 의원, 대우조선해양 밀실·특혜에 따른 일방적 매각중단 촉구’ 기자회견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19.03.06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한표 국회의원(자유한국당)은 6일 오전 11시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 남문에서 대우조선해양 노조와 함께 기자회견을 열고, 문재인 정권과 더불어민주당의 대우조선해양 밀실·특혜에 따른 일방적 매각 중단을 촉구했다.

김한표 의원은 이번 밀실 매각 추진을 문재인정권과 더불어민주당에 의한 현대중공업 특혜 주기라고 규정하며, 매각 발표 이후 경남도민과 거제시민, 조선산업 근로자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단 한 차례의 대화조차 없이 계약을 강행하고 있어 이를 강력히 비판했다.

김 의원은 “정부는 조선산업 재편을 위한 일이라고 하지만, 이는 단순한 기업 간 매각이 아닌, 중소조선사와 협력업체의 경쟁력을 약화시키고 경남경제를 연쇄적으로 붕괴시키는 후폭풍을 일으킬 것이 자명하다고”고 주장했다.

아울러 김 의원은 “정부의 독단적인 대우조선해양 매각을 즉시 중단하고, 경남도민과 거제시민, 대우조선해양 근로자와 소통에 나서는 한편, 더불어민주당의 대우조선해양 매각에 대한 명확한 입장과 사과를 요구한다”는 입장을 전했다. 또한 “정부는 향후 어떤 매각협상을 추진하더라도 대화하고 설명하며, 고용안정과 물량보장 등 안전장치를 마련하라”고 강력 촉구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는 자유한국당 소속 신금자 부의장, 전기풍·김동수·고정이 시의원 등이 참석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