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동 복합청사(주민센터·시립도서관) 건립 시작됐다…내년 10월 준공 목표
아주동 복합청사(주민센터·시립도서관) 건립 시작됐다…내년 10월 준공 목표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19.08.16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아주동 복합청사 조감도
▲ 아주동 복합청사 조감도

주민센터, 시립도서관이 들어가는 아주동 복합청사 건립이 본격화됐다.

거제시는 16일 아주동 복합청사 건립 ‘도시계획시설(공공청사) 사업시행자 지정 및 실시계획인가 고시’를 홈페이지에 공고했다. 착공허가는 이미 받았으며, 현재 현장에 휀스를 설치하는 등 공사 준비를 하고 있다.

아주동 복합청사는 아주동 290번지 일원 근로자복지회관 부지 내 별도 건물로 신축된다.

복합청사 건립 규모는 지하1, 지상4층이다. 연면적 2,959㎡다. 주민센터 및 도서관이 주요 시설이다.

전체 사업비는 81억원이며, 이 중 국비는 14억8,000만원, 거제시 예산은 66억2,000만원이다. 거제시는 내년 10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아주동은 거제시 18개 면‧동 중 세 번째로 많은 시민이 살고 있다. 아주동은 7월 말 기준으로 1만344세대 2만7,693명이 거주하고 있다. 거제시 18개 면‧동 중 고현동, 상문동 다음이다.

그동안 주민센터가 협소해, 민원이 끊이지 않았다. 새로운 주민센터를 짓기 위해 2014년부터 적지를 찾았으나, 입지 결정도 수월치 않았다.

2016년 5월에야 주민센터 후보지를 아주동 290번지 현 근로자복지회관 내 건립키로 최종 결정했다. 전체 부지 전체 면적은 6,705㎡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