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목 유호 인근 해상서 어선 전복…선장 숨져
장목 유호 인근 해상서 어선 전복…선장 숨져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20.03.23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오후 4시 49분께 거제시 장목면 유호리 인근 해상에서 1t급 연안복합선 A호가 전복됐다.

이 사고로 배에 혼자 탑승했던 선장 B(81)씨가 배 조수석 부근 엔진 쪽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B씨는 이날 오후 1시께 거제 유호항을 출발해 낚시객 5명을 인근 섬에 하선시킨 후 오후 4시 20분께 낚시객을 다시 태우러 갔다가 변을 당했다.

창원해경은 "육지로 복귀하기 위해 A호에 올랐던 낚시객들이 심한 파도로 배에서 내리자 선박이 바로 전복됐다"는 탑승자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