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상모, 더불어민주당 거제시 후보 공천장 받고 필승 결의
문상모, 더불어민주당 거제시 후보 공천장 받고 필승 결의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20.03.24 12:5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문상모 거제시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더불어민주당 거제시 국회의원 후보 공천장을 받고 4.15 총선 필승을 다짐했다.

문상모 후보는 공천장을 받고 “조선산업의 위기에서 비롯된 장기간의 거제경제의 침체는 여전히 진행 중”이라며 “위기 탈출과 더 큰 도약의 사명 완수하겠다”고 말했다.

현재 더불어민주당 중앙당 조선산업활성화 특별위원장을 맡고 있는 문상모 후보는 “당선되면 ‘문상모 1호 법안’으로 ‘조선해양산업 클러스터 지정 및 육성 등에 관한 특별법’을 만들어 전략적 차원의 국가 지원이 가능토록 할 것”이라면서 “이렇게 되면 조선산업 안정성을 바탕으로 미래 선박건조를 거제시가 주도해 갈 것”이라고 내다봤다.

문상모 후보는 “서부경남KTX 조기착공, 가덕신공항 유치, 국립난대수목원 최종 결정 등 굵직한 현안 사업들은 집권여당의 전폭적인 지원”이 있어야 가능하다면서 “정치는 이념을 떠나 절박한 현실문제”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잘 판단해야 2020-03-24 14:22:00
여당의 총선 5대 부산 공약에 가덕도 신공항은 없다
1 북항과 원도심 일대 재구성
2 맑은 물 확보
3 수산식품 클러스터
4 인공지능 미래산업도시 건설
5 광역교통망 구축을 통한 부울경 1시간대 생활권
구축이다

여당이 중앙 당 차원서 지역에 공약을 하는건
지역 국회의원 후보자의 공약과는 차원이 다르다
부산의 가장 핵심적인 관심사는 가덕도 신공항이다
그런데 5대 공약에 없다
문상모는 거제 여당 국회의원 후보자인데
지가 무슨 능력이 있어서 그것도 부산의 가덕도
신공항을 추진하겠다고 공약을 하는가?
옆집의 일에 신경 끄고 거제에 절실한 공약을
더 내는 것이 마땅하다
유권자들은 후보자의 공약이 표퓰리즘적인 공약인지
실현 가능성이 있는 공약인지를 잘 판단해서
투표해야 한다
사람 잘못 뽑으면 거제 망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