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미영, ‘전국교역자부인연합회’ 신임회장 취임
하미영, ‘전국교역자부인연합회’ 신임회장 취임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20.06.11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하미영 회장

하미영(60) 굿뉴스요양병원 이사장(경남 거제)이 일산동안교회 박영희 회장에 이어 오는 11일 오후 1시 서울 종로구 ‘총회창립 100주년 기념관’에서 예수교장로회(통합측) 전국교역자부인연합회 신임회장에 취임한다.

연합회는 9000여 교회 사모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7개 신학교에 장학금을 전달하고, 선교사 후원 및 병마에 고통받는 사모들과 목사님, 화재 등 재난으로 어려움에 처한 교회, 은퇴 사모, 홀사모를 돕는 일 등을 해오고 있다.

특히 이번 코로나 19 바이러스 감염증이 확산된 대구지역에 마스크 보내기 등 적극적인 사회 봉사활동도 펼치고 있다.

신임 하미영 회장은 연합회 재정부 차장으로 시작해 각 부서를 두루 섬겼다. 부회장, 협동 총무, 서기, 총무에 이르기까지 실행위원과 임원으로 본회의를 14년 동안 한 번도 쉬지 않고 봉사했다.

하 회장은 “무엇보다 저는 연합회가 목회현장에서 이모저모 힘써 섬기시는 사모들을 재충전시키고 때론 주저앉고 싶고, 포기하고 싶은 마음에 위로가 되며, 보듬어 줄 수 있는 연합회로 만들고, 누구든지 만나면 격려가 될 수 있는 사랑의 공동체가 되면 좋겠다는 비전이 있다. 그동안 여기까지 이끌어 오신 선배 사모님들의 수고와 헌신에 누가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하미영 신임회장은 거제갈릴리교회 이종삼 목사(성념의료재단 이사장)의 돕는 배필이다.

하 회장은 이 목사와 함께 마태복음 9장 35절(예수께서 모든 도시와 마을에 두루다니사 그들의 회당에서 가르치시며 천국복음을 전파하시며 모든 병과 모든 약한 것을 고치시느니라)처럼 교육과 선교, 의료, 복지, 예수님의 4대 사역을 가슴에 품고 교회와 해외선교와 병원과 복지시설 등을 위해 최선을 다해 사역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