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새해 첫주 1993억 규모 LNG선 1척 수주 '상쾌한 출발'
삼성중공업, 새해 첫주 1993억 규모 LNG선 1척 수주 '상쾌한 출발'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21.01.05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 운반선

삼성중공업이 LNG(액화천연가스)운반선 건조 계약으로 올해 첫 수주에 성공했다.

삼성중공업은 글로벌 해운사인 팬오션으로부터 1993억원 규모 17만4000㎥급 LNG운반선 1척을 수주했다고 5일 밝혔다. 이 선박은 2023년 4월까지 선주에게 인도될 예정이다.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최신 멤브레인(Mark-Ⅲ Flex) 타입 화물창에 재액화시스템을 장착해 화물량 손실을 최소화했다. 질소산화물 저감장치(SCR)와 선박평형수 처리장치(BWTS)도 탑재, 친환경 규제에 대응한다. 스마트십 솔루션인 에스베슬(SVESSEL)이 적용됐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올해 매우 이른 시기에 회사의 강점인 LNG운반선으로 수주 소식을 알려 기쁘다"며 "친환경, 고효율, 스마트십 기술 우위를 바탕으로 수주 확대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