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목면 폐기물처리공장 화재…4억9000만원 피해
장목면 폐기물처리공장 화재…4억9000만원 피해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21.11.19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시 장목면 율천리 부창이엔티 폐기물처리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 사무동을 제외한 공장 전체가 불에 타 4억0000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를 냈다.

19일 경남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 불은 지난 18일 오후 7시 50분께 발생해 철골조패널 2층공장 1동과 1층공장 1동 등  연면적 2657㎡의 공장을 모두 태웠다.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인원 276명을 투입해 진화 작업을 펼쳤다.

다행히 공장 내부에는 근무자가 모두 퇴근하고 없었던 탓에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불이 난 공장은 폐기물을 압축해 고체연료를 생산하는 곳으로, 공장 내부에 약 600t의 산업폐기물이 보관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무동에 있던 공장 관계자는 타는 냄새와 불꽃을 인지하고 119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소방당국은 "불길이 폐기물로 옮겨붙어 진화작업에 오랜 시간이 소요됐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