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내륙철도 고성~통영~거제 9공구 건설 정상궤도 진입
남부내륙철도 고성~통영~거제 9공구 건설 정상궤도 진입
  • 김철문
  • 승인 2022.09.28 11:0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철도공단, 23일 설계·시공 분리 발주 입찰 공고…11월 18일 개찰
설계·시공 일괄 입찰 네 차례 유찰된 후 방식 변경

김천과 경남 거제를 잇는 남부내륙철도 2027년 적기 개통 공사 일정이 ‘정상궤도’에 진입했다.

국가철도공단은 설계시공 일괄입찰 방식으로 진행한 1‧9공구 사업자 선정이 네 차례 무산되자, 설계와 시공을 분리해 입찰에 나섰기 때문이다.

국가철도공단은 남부내륙철도 제1공구(경북 김천~상주, 18.229km)와 제9공구(경남 고성~통영~거제, 24.52km) ‘노반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지난 23일 조달청 나라장터에 입찰공고했다.

9공구는 고성군 고성읍에서 통영시 도산·광도·용남면을 거쳐 거제시 둔덕면과 사등면 거제역사 직전을 잇는 24.52km 구간이다. 실시설계 주요 과업은 구조물 설계, 본선 실측, 용지측량 등이 포함돼 있다.

9공구에는 터널(총 20.64km)·교량(총 1.8km), 통영역사(1598.40㎡)‧승강장·홈대합실(2939.55㎡) 공사가 포함돼 있다.

설계금액은 1공구는 114억 1800만 원, 9공구는 140억 500만 원 규모다.

과업 기간은 착수일로부터 18개월이다. 설계 업체 입찰공고 개찰은 11월 18일다. 순조롭게 일정이 진행되면 2024년 6월 경 설계가 마무리된다.

애초 5월 20일 설계‧시공 일괄입찰 공고를 한 후 네 차례 유찰, 설계‧시공 분리 발주까지 4개월이 걸렸다. 전체 공정에 차질이 빚어지지 않을까 우려했다.

현재 설계 착수된 2공구에 11.8km의 최장 터널이 있어 공사 기간이 많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돼, 늦어진 1‧9공구 일정에는 상대적으로 다소 여유가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거제시민1 2022-10-11 08:21:46
남부내륙철도 2027년 완공 맞나요? 서둘러 주세요~~~
빨리 만들어 주세요~~~
기차 타고 서울 가고 싶어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