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민호 시장, '친일반민족행위자' 김백일 표현 '동의한다'
권민호 시장, '친일반민족행위자' 김백일 표현 '동의한다'
  • 김철문 기자
  • 승인 2011.09.02 13:04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영문 시의원 2일 시정질문…장승포 흥남철수기념공원 신중히 검토

권민호 거제시장은 “김백일 장군을 국가기관에서 친일반민족행위자로 발표했다면, 친일반민족행위자 김백일의 표현에 ‘동의한다’”고 밝혔다.

권 시장은 2일 오전 제146회 거제시의회 옥영문 시의원의 시정질문 에 이같이 답변했다.

옥영문 시의원은 “이명박 대통령 소속기구였던 친일반민족진상규명위원회가 2009년 11월 27일 ‘일제강점하 반민족행위 진상규명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본명이 김찬규인 김백일을 ‘친일반민족행위’를 한 자로 발표했다”며 정부기관에서 발표한 내용에 대해서 거제시는 어떤 입장을 가지고 있는 지에 대해 물었다.

권민호 시장은 서면 답변에서 “친일반민족행위규명위원회의 결과 보고서에 ‘김백일(본명 김찬규)’이 친일반민족행위자로 수록(공개)되어 있다면 부정할 수 없을 것이다”고 말했다.

옥영문 시의원은 추가질문을 통해 “‘부정할 수 없다’는 표현은 김백일을 친일반민족행위자로 인정하는데 ‘동의한다’는 표현으로 받아들여도 되느냐”고 묻자, 권민호 시장은 “그렇다”고 말했다.

▲ 거제시의회 시정질문을 하고 있는 옥영문 시의원(오른쪽)과 권민호 거제시장(왼쪽)
‘일제강점하 반민족행위 진상규명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대통령 직속기구였던 ‘친일반민족행위 진상규명위원회’는 2006년 12월 6일 106명, 2007년 12월 6일 195명, 2009년 11월 27일 704명을 합쳐 1005명을 ‘친일반민족행위’를 한 자로 발표했다. 본명이 김찬규인 김백일은 2009년 11월 27일 명단에 포함돼 있다.

옥 의원은 또 거제시는 올해 3월 22일 흥남철수작전기념사업회에 동상 건립을 허락하면서 ‘(김백일 동상은) 흥남철수공원 이미지에 부합하고, 교육의 장으로 활용가능성이 있다’는 등의 표현을 했는데, 이같은 표현이 기념사업회에서 보낸 공문을 인용했는지 아니면 거제시의 주관적 판단에 따른 것인지를 물었다.

권민호 시장은 답변에서 “흥남철수작전기념사업회의 동상건립요청 공문 내용 중 일부분을 인용하여 통보했다”고 답변했다.

추가질문을 통해 옥 의원은 최근 토론회에서 안정애 박사가 한국전쟁사 등 각종 기록에 흥남철수작전에 김백일의 역할 기록을 찾을 수 없다는 사실을 제기했다는 사실을 언급하면서 사전 검증 절차를 소홀히 한 문제점을 꼬집었다.

박태문 거제시 관광과장은 추가답변에서 “2005년 흥남철수기념비가 세워질 때 기념공원에 김백일의 각종 부조가 있어, 이번에 김백일 동상을 세울 때는 심토있게 검토하지 못했다”며 “공적을 면밀히 검토하지 못한 점은 사과를 드린다”고 했다

옥 의원은 김백일 동상과 흥남철수기념사업회 등과 깊은 연관을 가지고 있는 최근 흥남철수기념사업회 등에서 거제시민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하고 있는 상태서 ‘흥남철수기념공원’ 조성사업을 계속 추진할 것인지를 물었다.

권민호 시장은 답변에서 “모자이크 사업으로 선정되지 않았다”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되지만 계속 추진 여부는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등 보다 신중하게 검토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권 시장의 이같은 표현은 ‘레인 빅토리호’ 인수 작업을 위해서 미국을 방문하는 지금까지의 적극적인 행보에서 한발 물러난 느낌이다.

권민호 시장은 추가 답변을 통해 “김백일 동상 건립으로 거제시 행정이 매우 곤욕스럽다. 시장으로써 주도면밀하게 대처하지 못한 책임을 통감한다. 변명할 여지가 없다”며 “시민이 이념적 편가르기보다는 화합하는 자세를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옥 의원은 동상 존치냐 철거냐 문제가 법정 소송에 휘말려 길게는 2년 이상의 시간을 끌 수도 있다며, 법정 판결이 날때까지 동상을 가려놓는 방법은 강구할 의향은 없느냐고 묻자, 박태문 관광과장은 “슬기롭게 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한심스러운 2011-09-11 12:10:23
머찐놈씨에게 당신은 그때 누구에게 표심을 주었는가? 구속된씨에게 여기저기붙은 씨에게 정말 한심하기 짝이 없는 자여 자중하고 자중하고서 누군지 알면서 참고있는 거제시민은 분노한다 몇칠전에 보니 참 어쩌구니 없는 행동으로 참 한심스럽기 .....

머찐놈 2011-09-09 03:04:40
시장선거 출마때는 고현주공 아파트 재개발건을 1등으로 공약걸어
표심다받아 쳐먹고 당선되더니만 지금 머해????
술장사해????

smile 2011-09-04 18:02:32
말그대로친일파님장승포지역을텃세를하다니참으로안타깝습니다지역경제관광발전을위해서는관광객들이해맞이와볼거리지역관광특색을살려야만장승포발전이있습니다흥남철수공원조성과메데릭스호인수차질없게콘텍스역활을해야하고내년에는영화도한다면서요제생각엔낙후된지역발전이있었으면바램입니다...쯧쯧..친일파야...꼭!!흥남철수공원조성과선정되어야합니다

친일파 2011-09-03 19:44:37
다시한번 친일반민족행위에 대한 역사를 새기기 위해 사죄하고 반성해야 합니다. 흥남철수기념공원은 절대 해서는 안됩니다. 그기 무슨 자랑거리냐! 전쟁에서 모든 것을 버리고 철수한것이 무슨 자랑거리인양 하는 게 참 우습다!!! 흥남철수가 무언지나 알고 있는지 묻고 싶다. 중공군에 밀려 도망처 나온게 자랑이냐.... 김백일을 미화시킬게 없으니 참나 별걸미화시키고 있네요. 미군을 위해 장승포를 욕되게 하덜마라

시민 2011-09-02 18:50:34
할일 많고 갈길 바쁜 거제시를 이념전쟁으로 난장판으로 만들고, 상사인 거제시장을 곤경에 빠뜨린 근본적 책임이 있는 동상건립관련공무원은 스스로 그 책임을 통감하고 자리에서 물러나라 ! 거제시는 그 공무원을 강등발령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