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했던 주말 통영·거제서 잇단 산악사고…3명 구조
따뜻했던 주말 통영·거제서 잇단 산악사고…3명 구조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12.04.09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들어 가장 따뜻한 봄날씨를 보인 8일 경남 통영과 거제에서 잇단 산악사고로 등산객 3명이 다쳤다.

이날 오전 9시40분께 경남 통영시 사량면 지리산 정상 부근에서 산행을 하던 이모(54·여)씨가 바위에서 미끄러져 추락했다.

이 사고로 팔을 다친 이씨는 소방헬기로 인근 통영 적십자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이어 11시10분께는 인근 사량면 옥녀봉 부근에서 산행을 하던 우모(67)씨가 바위에 미끄러져 추락했다.

이 사고로 다리를 다친 우씨는 소방헬기로 같은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또 같은 시각 거제시 장목면 대금산 시루봉 부근에서 하산하던 백모(54)씨가 넘어져 머리를 다쳤다.

소방헬기에 구조된 백씨는 삼성창원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