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갈취ㆍ협박ㆍ폭행 거제 조폭 5명 구속
[사건]갈취ㆍ협박ㆍ폭행 거제 조폭 5명 구속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15.08.18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유흥업소 업주와 종업원을 대상으로 갈취·협박·폭행 행위를 일삼은 거제지역 조직폭력배 7명을 붙잡아 이 가운데 5명을 구속했다고 18일 밝혔다.

A파 고문인 K(37)씨는 지난해 5월부터 7월 새 후배 조직원이 마약 범죄로 구속되자 보도방 업주들에게 변호사 수임료 명목으로 200만원을 강제로 받아낸 혐의다.

부두목 G(38)씨와 K씨는 지난 6월5일 오전 4시30분께 옥포의 한 포장마차에서 술을 마시던 중 주점 지배인이 자신들을 알아보지 못했다는 이유로 조직원 3명을 동원해 전치 2주의 상해를 가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폭행 이후 "경찰에 신고해봐라. 옥포에 식구들이 50명이 넘는데 쥐도 새도 모르게 죽여버린다"며 경찰에 신고하지 못하도록 협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또 지난해 11월12일 오전 3시50분께 옥포의 한 주점에서 유흥접객원이 성매매를 거부한다는 이유로 보도방 소장을 찾아가 폭행한 후 흉기로 위협하고, 그 해 12월23일 오후 11시30분께 또 다른 주점에서 종업원이 술값 선불을 요구하자 조직원을 불러 시설물을 파손하고 협박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은 "거제지역 양대 폭력조직에 대한 집중단속으로 부두목과 고문 등 핵심 조직폭력배 관계자를 단속했다"며 "상대 폭력조직에 대해서도 조직이 사라질 수준으로 수사를 진행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