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가 김유수 씨 현대시문학 당선
건축가 김유수 씨 현대시문학 당선
  • 거제인터넷신문
  • 승인 2012.04.04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유수 씨
건축가 김유수 씨가 현대 시문학 봄호에 ‘목욕탕’, ‘백년국밥’, ‘동백꽃’, ‘아침 산’, ‘설야’ 등 5편의 작품을 발표, 시 부문 신인상을 수상했다.

심사위원들은 “김유수의 시는 형식부터 잘 갖춘 건축물 같이 언어들이 깔끔하고 진부한 형용사를 찾아 볼 수 없는 시로 내적인 인자가 잘 발달된 앞날이 기대 되는 시인”이라고 평했다.

김 시인은 당선소감을 통해 “먼 나라의 이야기처럼 들리던 문학의 길에 대한 동경으로 언제부턴가 어깨너머로 글을 훔쳐 읽기 시작했고 어줍잖은 실력으로 여러 문학 선배님들에게 퇴짜도 맞아가며 한편, 두편 글이 쌓여 부끄럽지만 꿈이었던 등단의 길에 들었다”면서 “부족하고 엉성한 글을 선택해주신 현대시문학 관계자와 지도 편달을 이끌어 주신 목여 김용호 시인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 시인은 거제지역 출신으로 거제낭송문학회원, 현대시문학회원, 거제수필 명예회원, 거제문학교실 수료, K4악단실장 등으로 거제지역에서 활발한 활동을 보이면서도 건축가의 길을 걷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