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목관광단지 개발 우선협상대상자 'JMTC컨소시엄' 선정
장목관광단지 개발 우선협상대상자 'JMTC컨소시엄' 선정
  • 김철문
  • 승인 2022.05.19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시 장목면 일원 125만㎡ 부지를 '고품격 힐링 관광단지'로 조성
사업협약 체결, 최종 개발사업자 선정, 본격 사업추진으로 진행

경상남도는 산업·고용 위기 극복을 위하여 추진하고 있는 장목관광단지를 포함한 전략프로젝트 사업 개발사업자 공모에서 한국투자증권㈜이 대표사로 구성된 JMTC컨소시엄(Jang Mok Tourism Complex Consortium)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하였다고 18일 밝혔다.

장목관광단지는 1997년 국제통화기금(IMF) 경제위기를 거치면서 민간사업자인 ㈜대우건설의 사업포기 등으로 인해 25년 동안 장기 미개발된 곳으로, 경남도는 최근 남부내륙고속철도, 가덕신공항 등 장목관광단지 주변 지역의 개발 호재를 이용한 전략계획 수립을 통해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4월까지 개발사업자 공모를 추진하였다.

공모에는 당초 18개 사가 사업의향서를 제출하였으나, 힐링 주제의 개발방향, 사업규모 및 사업성 분석 등 사업계획서 작성을 위한 여러 과정을 거치면서 사업의 타당성이 있다고 판단한 업체들이 JMTC컨소시엄을 구성하여 최종 제안서를 제출하였다.

JMTC컨소시엄은 경남도의 힐링 주제 방향에 부합되도록 자연과 어우러진 숙박시설을 중심으로 관광단지 내 힐링 프로그램 등을 정보통신기술(ICT)로 연계하고, 단지 전체에 예술·문화 콘텐츠를 담은 사업계획서를 제출하였다.

경남도는 관광, 금융, 도시계획 등 관련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의 사업계획서 평가를 거쳐 우선협상대상자로 최종 선정하였다.

앞으로 경남도는 우선협상대상자와 사업협약을 위한 협상을 진행하여 합의가 이루어지면 사업협약 체결을 통해 최종 개발사업자로 선정하고,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장영욱 경남도 동남권전략기획과장은 “장목을 거제가 가진 천혜의 자연환경에 문화와 예술, 정보통신기술을 접목한 고품격 힐링 관광단지로 개발하여 인근 구산해양관광단지 및 마산 로봇랜드와 연계함으로써, 부울경 메가시티의 핵심 관광 거점으로 육성하겠다”라고 강조하고 “남부내륙고속철도와 가덕도 신공항, 거제~통영 고속도로와 국도5호선 해상구간 건설 등 주요 기반시설 구축과 동반상승효과를 낼 수 있도록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밝혔다.

▲ 구역계
▲ 위치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